꼬리조팝나무
페루 - 페루의 식물들 3
home > 지피식물 도감 >검색
 
참나리
학 명 : Lilium lancifolium Thunb.
분 류 : 백합과 Liliaceae
원산지 : 한국·일본·중국·사할린 등지
분포지역: 전국전지역
서식장소 : 산과 들
   
 | 개화기  7월~8월  | 식재적지  광-양지/토양-적습지  | 식재본수
(m2당)
완성형:65
반완성형:50
미래완성형:30
 | 초장  50cm ~ 100cm  | 용도  식용, 관상용, 약용
 | 초형  직립형  | 식재규모  대
| 식물의 형태적 특성
나리라고도 한다. 산과 들에서 자라고 관상용으로 재배하기도 한다. 비늘줄기는 흰색이고 지름 5∼8cm의 둥근 모양이며 밑에서 뿌리가 나온다. 줄기는 높이가 1∼2m이고 검은빛이 도는 자주색 점이 빽빽이 있으며 어릴 때는 흰색의 거미줄 같은 털이 있다. 잎은 어긋나고 길이 5∼18cm의 바소꼴이며 녹색이고 두터우며 밑 부분에 짙은 갈색의 주아(珠芽)가 달린다.

꽃은 7∼8월에 피고 노란빛이 도는 붉은 색 바탕에 검은빛이 도는 자주색 점이 많으며 지름이 10∼12cm이고 4∼20개가 밑을 향하여 달린다. 화피 조각은 6개이고 바소꼴이며 뒤로 심하게 말린다. 밀구(蜜溝)에 털이 있고, 6개의 수술과 1개의 암술이 길게 꽃 밖으로 나오며, 꽃밥은 짙은 붉은빛을 띤 갈색이다.

열매를 맺지 못하고, 잎 밑 부분에 있는 주아가 땅에 떨어져 발아한다. 한방에서 비늘줄기를 약재로 쓰는데, 진해·강장 효과가 있고, 백혈구감소증에 효과가 있으며, 진정 작용·항알레르기 작용이 있다. 한국·일본·중국·사할린 등지에 분포한다.
| 조경상의 특징
주황색 바탕에 검은색의 반점이 있으므로 \'호랑나리\'라고도 한다.
꽃이 많이 피며 식물체가 강건하고 번식이 쉬운 특징이 있다. 초장이 높은 편이므로 화단 또는 정원의 뒤쪽에 배치하는 것이 좋고, 차폐용 식재로 이용되기도 한다.
소규모 군락으로 식재할 경우 포인트가 될 수 있다. 내염성이 강한 편이므로 바닷가 지역에 식재하는 것도 좋다. 일반적으로 참나리는 종자의 결실율이 낮으나, 일부 섬지역의 경우에는 충실한 열매를 맺는 경우가 많다.
| 관리 방법
배수가 잘되는 곳에 식재하며 충분한 햇빛을 받을 수 있는 곳이 좋다. 과도한 시비는 조절하고 8월 이후 하고현상이 나타나므로 지피효과를 고려하여 철쭉과 같은 키낮은 관목 사이에 복층식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식재 유형
| 생태적 특성
| 분포 지역
| 식재가능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