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리조팝나무
페루 - 페루의 식물들 3
home > 지피식물 도감 >검색
 
제비동자꽃
학 명 : Lychnis wilfordii Maximowicz
분 류 : 석죽과 Caryophyllaceae
원산지 : 한국·일본·중국 북동부
분포지역: 전국전지역
서식장소 : 산지의 풀밭
   
 | 개화기  6월~7월  | 식재적지  양지,반음지,적습지  | 식재본수
(m2당)
완성형:70
반완성형:50
미래완성형:30
 | 초장  30cm ~ 60cm  | 용도  관상용
 | 초형  직립형  | 식재규모  중
| 식물의 형태적 특성
제비동자꽃은 풀밭에서 자란다.
높이 50∼80cm이다. 전체에 털이 없으며 줄기는 곧게 선다. 잎은 마주 달리고 자루가 없으며 바소꼴이고 가장자리에 털이 있다.

꽃은 7∼8월에 피고 짙은 홍색이며 취산꽃차례에 달린다. 포는 선형 또는 선상 바소꼴이고 작은꽃줄기에 황갈색 털이 있다. 꽃받침은 통처럼 생기고 5개로 갈라진다.

꽃잎은 5개로서 윗부분이 잘게 갈라지고 후부에 비늘조각이 2개씩 있다. 수술은 10개, 암술머리는 5개이고 씨방은 긴 타원형이며 열매는 삭과(殼果)로 9월에 결실한다. 끝이 5개로 갈라진다. 동자꽃같이 생겼으나 꽃모양이 제비꼬리와 같다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관상용으로 심는다. 한국(대관령 이북)·일본·중국 북동부 등지에 분포한다.
| 조경상의 특징
붉은색의 꽃은 밝고 선명하며 꽃잎 끝부분이 2~3개로 갈라지고, 잎이 피침형으로서 동자꽃과 구별된다.
약간 서늘한 곳에서 잘 자라며 배수가 잘 되는 양지 또는 반음지의 정원, 가로화단, 낙엽수림 아래에 군식하면 효과적이다. 내습성이 강하므로 약간 습한 곳에 식재해도 잘 자란다.
| 관리 방법
비교적 서늘한 고산지대에서 자라는 식물로서 저지대에서 재배할 경우 도장하여 식물체가 연약해지기 쉬우므로 과도한 시비를 줄이고 강건하게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다소 습기가 유지되는 비옥한 토양에서 잘 자라며 토심이 깊고 부엽토가 많은 곳에서 생육이 왕성하다.
| 식재 유형
| 생태적 특성
| 분포 지역
| 식재가능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