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리조팝나무
페루 - 페루의 식물들 3
home > 지피식물 도감 >검색
 
수크령
학 명 : Pennisetum alopecuroides (L.) Sprengel
분 류 : 벼과 Gramineae
원산지 : 아시아의 온대, 열대
분포지역: 전국전지역
서식장소 : 양지쪽 길가
   
 | 개화기  8월~10월  | 식재적지  광-양지/토양-적습지,건조지  | 식재본수
(m2당)
완성형:55
반완성형:35
미래완성형:20
 | 초장  30cm ~ 60cm  | 용도  관상용
 | 초형  직립반원형  | 식재규모  대
| 식물의 형태적 특성
길갱이·랑미초(狼尾草)라고도 한다. 양지쪽 길가에서 흔히 자란다. 높이 30∼80cm이고 뿌리줄기에서 억센 뿌리가 사방으로 퍼진다. 잎은 길이 30∼60cm, 나비 9∼15mm이며 털이 다소 있다.

꽃은 8∼9월에 피는데 꽃이삭은 원기둥 모양이고 검은 자주색이다. 작은가지에 1개의 양성화와 수꽃이 달린다. 작은이삭은 바소꼴이고 길이 5mm 정도이며 밑부분에 길이 2cm 정도의 자주색 털이 빽빽이 난다. 첫째 포영에는 맥이 없고 둘째 포영에는 3∼5맥이 있다. 수술은 3개이다.

아시아의 온대에서 열대에 널리 분포한다. 작은이삭을 둘러싼 털의 색깔이 연한 것을 청수크령(for. viridescens), 붉은빛이 도는 것을 붉은수크령(for. erythrochaetum)이라고 한다
| 조경상의 특징
햇빛이 충분한 곳에서 잘 자란다. 화서는 15~20cm정도로서 대형이며 관상가치가 있다. 꽃은 큰원주형이며 흑자색이다. 수크령의 작은 꽃이삭을 둘러싸고 있는 총포모의 색깔이 따라 청수크령, 붉은수크령으로 구분하며 식재시 적절히 혼식하면 독특한 경관을 연출할 수 있다.
토양적응력이 높으므로 습지, 건조지, 척박지 모두 잘 생육한다. 뿌리는 가늘고 밀집되어 자라므로 토사유출이 심한 지역에 식재하면 세굴방지 및 지피효과가 높다.
| 관리 방법
매우 강건하여 특별한 관리가 필요 없으며 잡초와의 경쟁에서도 우위를 차지할 수 있다. 습지, 건조지 모두 잘 생육한다.
| 식재 유형
| 생태적 특성
| 분포 지역
| 식재가능지